PR

플레로게임즈, 스퀘어에닉스 초대형 RPG '그림노츠' 서비스 계약 체결2017.09.13

2017년 9월 11일 보도자료 배포

- 일본 1,500만 다운로드의 인기 모바일 RPG <그림노츠>
- 플레로게임즈, 스퀘어에닉스와 손잡고 한국, 북미, 유럽 시장 공략
- 완벽한 현지화와 안정적인 서비스로 성공 신화 이어 나갈 것


일본에서만 1,500만 다운로드를 기록한 공전의 히트작 <그림노츠(Grimms Notes)>가 플레로게임즈를 통해 국내 포함 북미, 유럽 시장에서 서비스된다.

모바일 게임 퍼블리싱 및 개발 기업 ㈜플레로게임즈(대표 이호대)는 글로벌 메이저 게임사 스퀘어에닉스(SQUARE ENIX, 대표 마츠다 요스케)와 수집형 RPG <그림노츠>의 한국, 북미(미국, 캐나다), 유럽(영국, 프랑스, 독일을 포함한 27개국) 지역의 서비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.

<그림노츠>는 빨간 모자, 앨리스, 장화신은 고양이 등의 친숙한 그림 동화 속 인물들의 다양한 이야기를 즐길 수 있는 수집형 RPG로, 미려한 그래픽과 더불어 조작의 재미, 상쾌한 액션이 강점이다. 이번 계약으로 플레로게임즈는 <그림노츠>의 한국, 북미, 유럽 지역 서비스 라이선스를 확보하고, 금년 4분기에 우선 한국과 북미에 발표할 예정이다.

플레로게임즈 이호대 대표는 “스퀘어에닉스의 완성도 높은 대작을 국내 팬들께 직접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”며, “완벽한 현지화와 안정적인 서비스로 <그림노츠>의 성공 신화를 이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전했다.

한편, 플레로게임즈는 <에브리타운>, <바이킹 아일랜드>, <두근두근 레스토랑>, <여신의 키스>와 같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여성향, 수집형 게임 서비스와 함께, 최근에는 글로벌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게임 <어비스리움>의 개발사를 인수하는 등 공격적인 행보를 연이어 보이고 있는 모바일 게임 퍼블리싱사다.

플레로게임즈는 이번에 공개된 <그림노츠>를 시작으로 <이차원전희>, <프로젝트W> 등의 수집형 RPG를 순차적으로 국내 및 글로벌 시장에 선보일 예정이며, 게이머들의 취향을 저격할 다채로운 장르의 게임을 지속적으로 퍼블리싱 할 계획이다.